• 자세히보기
  • RackStation RS1619xs+

    ㆍ저장소를 확장할 수 있는 고성능 랙 마운트 4베이 NAS

    ㆍ쿼드 코어 CPU 및 8GB DDR4 UDIMM(64베이까지 확장 가능)

    ㆍNVMe/SATA SSD 캐시를 지원하는 이중 M.2 2280 슬롯

    ㆍ10GbE/25GbE NIC를 지원하는 PCle 3.0 슬롯

    자세히 보기
  • DiskStation DS1819+

    2,045 MBps 읽기 및 656 MBps 쓰기

    4GB DDR4 메모리(최대 32GB까지 확장 가능)

    ㆍSynology DX517 확장유닛으로

    최대 18Bay확장 가능

    자세히보기 DS1819+
  • 혁신을 위한 준비

    ㆍ 4K 온라인 트랜스 코딩이 포함된

    ㆍ 고성능 올-라운드 NAS 제품군

    ㆍ 성장하고 있는 기업에 이상적인 NAS

    DS918+ DS718+ DS218+
  • 대규모 기업을 위한 강력 추천!

    가상화, 데이터 집중 응용 프로그램 및 지속적인 서비스를 위해

    설계된 확장성 높은 3U NAS

    RS4017xs+

    자세히 보기 >
  • 까다로운 비즈니스 환경을 위한

    고용량, 고성능 스토리지

    RS18017xs+

    자세히 보기 >

클라우드 스토리지 시대, NAS 업체의 성장 전략은?-시놀로지 마이크 첸 이사 인터뷰


작성자 에이블마케팅 날짜 2015-04-17 20:55:51 조회수 1,812

세계 최대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인 아마존웹서비스는 최근 경쟁 서비스들이 한달에 1테라바이트(TB) 저장공간을 제공하는데 7~10달러를 받고 있는 상황에서 무제한 저장공간을 5달러에 제공하겠다고 선언했다. 클라우드발 스토리지 가격 파괴를 상징하는 대표적인 사례다.

 
▲ 마이크 첸 이사
공짜에 가까운 가격에 클라우드 스토리지를 대용량으로 쓸 수 있는 상황에서 네트워크 어태치드 스토리지(NAS)나 외장하드가 의미가 있을까? 최근 만난 NAS 전문 업체 시놀로지의 마이크 첸 아태지지역 영업 담당 이사는 "바이두의 경우 2테라바이트 클라우드 스토리지를 무료로 주고 있는데, 많은 이들이 기존 스토리지 업체에 위협이라 생각하겠지만 우리는 기회라 생각한다"면서 "클라우드 서비스와 경쟁하기 보다는 함께할 수 있는데 초점을 맞추겠다"고 말했다. 
  
시놀로지의 클라우드 대응 전략은 NAS와 퍼블릭 클라우드를 서비스를 이어주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 요약된다. 물론 시놀로지가 드롭박스같은 클라우드 스토리지 사업을 하겠다는 건 아니다. 사용자가 클라우드 스토리지와 NAS를 함께 잘 쓸 수 있게 하는 것이 핵심이다. 그는 "퍼블릭 클라우드에 중요한 데이터를 올려놓지 않은 사용자들도 많다"면서 "NAS는 사용자가 전적으로 통제할 수 있고 어디서든 접근 가능하기 때문에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와 하이브리드 모델이 가능하다"고 말했다. 
 
시놀로지 NAS 스토리지는 현재 구글, MS 원드라이브, 바이두 등 대부분의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와의 연결을 지원하고 있다.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전략 강화를 위해 시놀로지는 자사 스토리지SW인 'DSM'을 통해 클라우드 스토리지를 쓰면서도 내부에서 구축해 쓰는 것과 같은 데이터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시나리오에도 대단히 긍정적이다. DSM은 시놀로지가 개발한 NAS 전용 운영체제다. 최근 5.2 버전이 공개됐다. DSM5.2는 도커, 노트 스테이션, 백업 및 복제 기능 등이 강화됐다. 마이크 첸 이사는 "6~8개월마다 DSM 새 버전을 내놓겠다"고 말했다.
 
NAS 스토리지는 요즘 퍼스널 클라우드용으로도 많이 팔린다. 가정이나 소형 사무실에 NAS를 설치하면, 클라우드 서비스처럼 원격에서 접근이 가능하다. 시놀로지 회사 전체적으로도 개인 고객 비중이 70%에 달하고 있다. 첸 이사는 "NAS는 데이터를 안정적으로 제어할 수 있다"면서 "나만의 클라우드 구축에 대한 수요는 계속 늘어날 것이다"고 예상했다. 
 
시놀로지는 2000년 설립된 대만 스토리지 회사다. 2007년까지만 해도 직원수가 40명에 불과했지만 지금은 그 열배인 400명 규모로 늘었다. 마이크 첸 이사는 2008년 세계를 강타한 경제 위기가 시놀로지에게는 오히려 기회로 작용했다고 강조했다. 고객들이 저렴한 시놀로지 NAS 도입을 늘리면서 매년 두배 성장이 이어졌다는 것이다. 
 

시놀로지는 한국 시장서도 나름 선전하고 있다. 마이크 첸 이사는 "파트너인 에이블스토어와의 협력에 힘입어 2010년 이후 매년 30~50%씩 성장하고 있다"면서 "앞으로 한국 시장에서 시놀로지 홍보 및 제품 교육을 강화할 것이다"고 말했다. 

 

황치규 기자

Copyright ⓒ ZDNet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